평화연구소 세미나


“한반도 평화의 초석 되길”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확대보기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불과 열흘 전에 남북미 정상들이 판문점에서 한반도 평화의 길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많은 분들이 역사적인 감동의 장면을 잊지 못하고 마음속에 깊이 간직하고 계실 것이다. 저는 개인적으로 가장 기억에 남는 말이 ‘어제와 다른 오늘’이었다. 평화로 가는 길은 아직도 멀기만 하다. 우리가 제대로 준비하지 않으면 평화로 가는 길목에서 길을 잃고 말 것이다. 그 거대한 평화의 수레바퀴는 준비 없이 한 치도 앞으로 굴러가지 않기 때문이다.

오늘 서울신문사 고광헌 사장님이 평화연구소를 만들고 이렇게 저희 의원실과 함께 창립 세미나를 여는 의미도 여기에 있다. 판문점 북미 정상회담의 성과를 짚고 한국의 역할과 한반도의 활로를 모색하는 오늘 이 토론회가 한반도의 내일을 준비하겠다는 마음가짐에서부터 시작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모쪼록 오늘 세미나가 앞으로 서울신문 평화연구소가 한반도에 평화와 화해의 길을 여는 든든한 초석이 돼 줄 것을 기원하며 저도 최선을 다해 돕겠다는 점을 약속드린다.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 TEL 02-2000-9040
COPYRIGHT ⓒ 2019 Seoul Peace Institute All Right Reserved.